HOME Blockchain 글로벌동향
부산시, 4세대 블록체인 거래소 설립하여 거래소에서 산 토큰을 실생활 소비에 상용화 추진

약 2년여간 지속적인 검토를 진행해왔던 부산 디지털자산거래소가

이제 본격적으로 거래소 설립을 추진한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부산시와 부산 디지털자산거래소 설립 추진위원회는

부산시청에서 '부산 디지털자산거래소 설립 추진 방안'을 공식 발표하면서

분권형 거버넌스 하에서 모든 가치가 토큰화되어 거래되는 4세대 블록체인 거래소를

설립할 것이라는 내용을 공식적으로 발표했는데요.

 

여기서 언급된 분권형 거버넌스란 예탁결제, 상장평가, 시장감시 기능이

별도 기구로 분리되어 상호견제를 통해 투자자를 원칙적으로 보호하는 제도적 장치라 볼 수 있고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원자재, 귀금속, 지적재산권(IP), 탄소배출권, 토큰증권(STO) 등

모든 가치있는 자산을 토큰화한 후 24시간 거래할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다양한 유형의 자산거래를 블록체인 기반 거래소에서 거래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합니다.


부산시는 이런 계획 하에 10월 중순부터 거래소 사업자 선정을 위한 공모절차를 추진한다고 하며

서류 및 방안 발표 심사를 거쳐 최종 사업자를 선정 및 인프라 구축을 통해

내년 상반기에는 영업을 시작할 수 있도록 한다고 하는데요.
  

부산시 “거래소에서 산 토큰을 실생활 소비에 사용”


 


부산 디지털자산거래소는 단순히 하나의 거래소로써의 역할이 아니라

부산을 블록체인 글로벌혁신특구로 승격시키는데 집중하겠다는 목표를 밝혔는데

국내에서는 공식적으로 진행되는 첫 공공부문 주관의 블록체인 거래소가 되는 만큼

내년 상반기 설립될 블록체인 거래소의 향후 향방이

이후 우리나라의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산업의 방향에도

큰 영향을 끼치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파이넥스거래소(리워드)

바이낸스(리워드)

코인원

메타그라운드 NFT

코인마켓캡

코인니스

비온미디어

0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플라이하이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0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50개 (BUGS)를 드립니다.
5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