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ular word
HOME Life 일상생활(자유주제)
메이벅스에 올린 글 모아서 책을 출간했습니다.pod 출판

그동안 메이벅에 쓴글과 써왔던 글을 모아  부크크를 통해 pod 출간을 했습니다.

출판사에 의뢰해보려다 의외로 비용이 많이 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요즈음 처럼 책을 읽지 않는 시대가 있을까 하는 염려를 하면서 용기를 발휘해서 4번째 책을 출간 했습니다.

https://www.bookk.co.kr/book/view/139252

 

아무에게도 말할 수 없었습니다. 시름시름 병들어가던 임금님의 이발사는 대나무숲으로 들어갔습니다. 아무도 없음을 살핀 그는 소리쳤습니다. 임금님 귀는 당나귀다~ 듣는 사람이 없는 대나무 숲에서의 외침으로 이발사의 가슴 응어리는 사라졌습니다. 비가 오는 날 대나무 숲은 이발사의 외침을 바람에 싫어 세상에 보냈습니다. 하늘을 보며 살아온 삶, 땅에서 살아온 날 보았던 것 들었던 것을 대나무 숲에서 외쳤던 그 사람을 생각하면서 적었습니다. 영혼을 두드리는 이야기와 시(詩) 암석(巖石) 오해룡의 네 번째 책

* pod 주문형 출판 : [ Publish On Demand , 主文形出版 ]고객 주문을 받아 책을 만들어주는 서비스. 고객이 원하는 대로 편집, 제작, 제본할 수 있는 맞춤 출판 서비스이다. 원고 작성 단계에서부터 제본까지 출판하는 모든 과정을 온라인으로 하기 때문에 비용을 줄일 수 있으며, 고객이 바라는 대로 편집할 수 있어서 반품이나 재고 부담을 덜 수 있다. 또한 새로운 작가를 발굴할 수 있고 테스트 마케팅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

 

1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amsegp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2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50개 (BUGS)를 드립니다.
5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알짬e(alzzame)VIP 2022-05-04 17:58:00 152.99.***.***

    와, 축하드립니다.
    메이벅스에 올린 글을 책으로 출간하시다니 매우 뜻깊은 일일 것 같습니다.
    비용이 많이 든다니 어느 정도 드는지 궁금해지네요.   삭제

    • 바람처럼(chang)VIPVIP 2022-05-04 16:07:35 222.103.***.***

      책을 읽지 않는 시대, 독서를 찬양하던 시대는 지나가 버렸는가?
      그래도 사람들은 자신만의 책들을 출간하고 있더군요   삭제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