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Postings (Total 26건)
(메이벅스 일기) 팔당역 근처 까페 방문
친구와 경춘선 팔당역에 내려 까페를 찾았다. 점심겸빵과 커피를 시키고 여유스러움을 즐겼다.친구딸이애인과 왔던곳을 그대로 가본거다 다음은...
nhjong59  |   1  |   43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행운목에 뿌리가 내렸어요
행운목을 이리저리 옮겨 물에서 키웠지만 행운목이 뿌리가 생긴건 보지못했는데 행운목을 똑맞는 유리병을 사서 안정적으로 놔뒀더니 깜짝놀랄만...
nhjong59  |   1  |   42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소고기 먹는 날
오랜만에 남편에게 소고기먹을까 했더니 넘좋아하네요맨날 난 삼겹살이좋아 하면서 삼겹살만 먹었는데 남편은 소고기를 아주 좋아해서 아주 잘먹...
nhjong59  |   1  |   42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말랑연시를 받았어요
한 아파트 동생이 친지가 보내준 말랑한 연시를 집앞까지 가지고 왔어요. 조그만게 아주 예뻐요. 맛있겠죠
nhjong59  |   1  |   40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온라인쇼핑에서 받아본 덤
유한양행 눈영양제를 시켰는데 덤으로 스포츠테이프가왔다. 내 손목인대가 안좋은지 어떻게 알고
nhjong59  |   0  |   48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며느리 생신선물
남편생일날 드시라고 도시락까지 새로사서 미역국과 쌀밥 버섯볶음.시금치나물. 햄.등등 정성껏 만들어왔다.
nhjong59  |   1  |   45  |   71,584   |   0
라인
(메이벅스 일기) 남편 생일선물
곧 남편의 생일이돌아온다.낼 토요일엔 미리 아들과 며느리도 우리집으로 오기로했다. 난 남편 생일선물로 자전거 겨울바지를 사준다고했고 오...
nhjong59  |   0  |   53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코로나이후 오랜만의 목장모임
코로나로 교회도 영상예배로 그래서 교회목장식구들도못만났는데 드디어 모이기로 했다. 한분이 병원에서 시술을받아 병원도가보지못해 미안한마음...
nhjong59  |   1  |   49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노인으로 늙어가는 것에대한 마음
문득 결혼식장에서 만난 초딩친구의 엄마모습이 자꾸 떠오른다 그처럼 팔팔하고 젊던모습은 어디가고 우릴 소개해도 끄떡이긴해도 아마 모르실것...
nhjong59  |   3  |   65  |   71,584   |   3
라인
(메이벅스 일기) 일일 일팩 실행해보자
어느 남자 연애인이 마스크팩을 매일 한다는거를 듣고연애인은 뭔가 다르구나라는 생각이들었다.집에 마스크팩이 굴러다녀도 신경도 안썼는데 이...
nhjong59  |   1  |   50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친구 딸 결혼식 참석
코로나지만 특별히 친한친구라고 두명친구만초청한작은결혼식 용인 기흥에있는 예식장 참 예쁘다
nhjong59  |   1  |   50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우리 또 만나자 여기에서
퇴직동료들과 오랜만에 대성리까페에서 만났다. 코로나로 한참 못만나고 있다가 뭉쳤다. 덥지도 춥지도 않은햇볕이좋은 강가에 돗자리를 펴고 ...
nhjong59  |   0  |   40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가을 그리고 알밤
가을이 여름을 밀치며 훅 들어오는 중인가보다. 산길 군데군데 반질반질한 알밤들이 눈에띈다.날씨는 낮은 덥고 또 적당히 선선하기도하다.중년의 인격은 아마도 이렇게 날씨같은 느낌아닐까
nhjong59  |   0  |   59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추석맞이 방정리
16년이된 아파트의 방세개중 한개는 거의 창고방이다가장작은방을 다시정리해보면서 서랍장이있으면 즐비하게 주욱 방바닥에 늘어놓지않을것같다는...
nhjong59  |   0  |   55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구피 분양 계획
구피가 새끼를 많이낳아서 이젠 분양을해야겠다고맘먹고 친한분에게 보내주겠다고했다.어떤놈을보낼까 가만히쳐다보는데 먹이를주는지 알고새까맣게 ...
nhjong59  |   1  |   48  |   71,584   |   0
라인
(메이벅스 일기) 지역카드로 내차 청소 관리
지역카드로 내차 실내와 실외청소 코팅까지 5회분선지불하고 오늘 청소첫회 시작했다예전보다 지역카드로 사용되는 범위가 넓어졌는가보다 내차가...
nhjong59  |   1  |   63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주식투자
은행에 놔두는것보다 우량주식에 투자하는게 훨씬 손해가 덜되는것같아 시작한 주식인데 뭔가 집중하게되고돈만있음 쓰기보다 주식모으기에 신경쓰...
nhjong59  |   1  |   54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양념갈비찜 선물세트
TV에서 호주산양념된갈비찜을 광고한다. 추석엔 주부들이편하겠다.남편이 말도없이 9세트를 구입했다고.누굴주려고했더니 장모님댁.처제.아들네...
nhjong59  |   2  |   63  |   71,584   |   3
라인
(메이벅스 일기) 남편의 자전거라이딩
오늘 남편이 자전거라이딩을간다. 동호회사람들과그런날이면 하루가 온통 내것인 냥 아침일찍부터눈이떠진다. 난원래 늦게 일어나는사람인데 요상...
nhjong59  |   0  |   67  |   71,584   |   1
라인
(메이벅스 일기) 오전 천마산 산행
어제 비가온 덕에 산골짜기마다 개울물이 철철소리내며 흐른다. 벌레소리. 이상한새소리들 아침이 무지 행복하고 상쾌하다. 이런 행복을 누릴수있음이 감사한다
nhjong59  |   1  |   63  |   71,584   |   1
여백
여백
Back to Top